'예전잡설'에 대한 글목

직장을 정하는 과정

2011.07.02 20:32



직장을 정하는 과정에는
이것을 자아성취의 수단으로 가져갈것인가, 행복한 가정과 생계의 수단으로 가져갈것인가에 대한 고민이 수반된다.

....
굴지의 증권사에서 주식분석에 눈을 뜨고 있다.
점심시간에 이 사람들 일하는거 보니 밥을 나가서 사먹는것이 참 감사한 일이구나 싶다.
IB,CM,RA,IT 등 적어도 증권업에 종사하려면 확실히, 아주아주확실히 전자의 마음으로 들어와야 한다.
나와는 달리 잠도, 가정도 포기하고 이런 와일드한 삶을 즐기는 사람이 이렇게 많을줄이야...


그런데 문득 나의 이런 태도는 어떤 성장환경에서 형성된것일까라는 의문도 들었다. 노동은 아름답고 고결한것인데 말이다. 단순히 과도한 노동이어서 문제가 아니라, 좋은 대우를 받으면서 적게 일하려고 하는 얄팍한 마음은 어떤 본성에 기인한걸까. 

존경하는 손봉호 교수님조차 일하는 시간은 삶의 가장 중요한 부분이라고 하셨고, 성경도 일하는 소에게 망을 씌우지 말라고 했는데... 오히려 노동의 괴로움보다 여가의 지루함과 파괴성이 인간에게 더 큰 고통을 가져올수도 있지 않을까. 일의 괴로움이 죄로 말미암았다면, 일을 하지 않는 것이, 설렁설렁 하는 것이 진정한 해결이 될 수 없는 것은 당연하다.

최근에는 조금 벌더라도 즐겁게 살자라는 것이 중요한 가치이기 때문에, 일하기 위하여 쉬는 것이 아니라, 놀기 위하여 일하는 성향이 더 지배적이다. 삶을 즐기자는 것을 비판할 수는 없느나, 쉬는 시간이 삶의 목적을 이루는 기회가 된다는 것은 기독교적 노동관으로 보면 정당할 수 없다. 결국 그런것들이 노동의 가치를 수단적인 것으로 만들어 그 가치를 떨어뜨리고, 일하는 것을 괴로움으로 여기게 만드니깐. 

주말을 바라보며 1주일간 일하고, 여름휴가를 위하여 1년동안 일하는 그런 노동자들은(나를 포함하여) 일하는 시간을 얼마나 지루하고 따분하게 생각하게 될까?

심지어 요즘같은 취업난에 그 직장이 우리에게 바벨론과 같이 못 마땅한 곳이 된다면, 그 곳에 우리를 보내신 이유에 대해 의문을 품지 않을 수 없고, 루터가 말한대로 소명과 애정을 갖고 일하기란 참 쉽지 않을 것이다.
 
신고

'예전잡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직장을 정하는 과정  (0) 2011.07.02
[스웨덴] 스웨덴 학제와 ECTS  (0) 2010.05.22
[스웨덴] 웁살라 대학교로~  (1) 2010.05.21
유용한 사이트 모음  (0) 2009.05.17
[새신자 메세지]The Way, The Truth, and The Life  (11) 2008.12.29
Tistory's Life  (0) 2008.12.29

노동, 직장선택

[스웨덴] 스웨덴 학제와 ECTS

2010.05.22 23:26

  한국의 대학교 학점체계는 한 학기에 자신이 수강하고자 하는 수강과목을 여럿 신청하고 한 학기동안 모든 과목을 동시에 진행하는 학기제 시스템입니다. 반면에 스웨덴에서는 한국과 달리 한 학기를 두쿼터(period)로 나누고 보통 한 쿼터안에서는 한달에 1과목씩 듣는 쿼터제 시스템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단타로 한과목씩 집중적으로 배우고 끝내고, 또 다른 과목 배우고 끝내고, 이런식으로...모두 일장일단이 있겠지요. 
 또한 스웨덴은 3+2 제도로, 단과대마다 차이가 있지만 대부분 학사과정(first program)은 3년, 석사과정(master program)은 2년으로 이루어져있습니다. 

  스웨덴은 가을학기(8월말 or 9월초)가 1년의 시작입니다. 
  가을학기에 1period / 2period,  봄학기에 3period / 4period 로 나누어지죠. 한 period는 대략 10주입니다.

  아, 그전에 유럽의 학점제도에 대해서 먼저 이야기 해야겠군요.

  EU에 속한 대부분의 유럽 대학교들은 ECTS (European Credits Transfer System), 즉  유럽고등교육기간의 상호 학점교환체계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시스템이 다른 각각의 나라들사이에서 표준화된 학점기준을 제시하고 이에 근거하여 학점과 교육프로그램을 상호비교하는데 사용하는것이 목적이죠.

  스웨덴의 경우 1년에 60CP(CP는 ECTS의 학점단위이며, 스웨덴에선 HP라는 단어로 사용합니다)까지 취득할수 있으며, 한 학기엔 30HP, 다시 한 period엔 15HP, 그래서 한 period에 7.5HP 짜리 과목을 두개 듣는것이 보통입니다. 하지만 학교별로 상이하며, 쿼터나 학기에 걸쳐 수강하는 수업의 경우 15HP, 30HP 단위의 수업도 있습니다.  제가 속한 IT학과는 5HP 부터 30HP까지 다양한 수업이 있는데, 주로 5HP를 이루는 과목이 많더군요. 본인이 한 학기의 스케쥴을 잘 구성하는것이 매우 중요합니다. 웁살라 대학의 예를 들어보겠습니다.





  가을학기를 기준으로(Aug 31 ~ Jan 15, 약 20주, 대부분 12월말에 끝남) 위와 같이 커리큘럼을 계획할수 있습니다. 7.5HP 과목 4번을차례로 들을수도 있고, 15HP를 두번듣는것도 가능하죠. 과목의 기간이 길다면 3번째 경우처럼 두 과목을 병행하면서 진행할수도 있습니다. 마지막의 경우처럼 코스의 중첩이 생기지 않도록 잘 계획해야 합니다.  잘 찾아보면 Course Load를 수치화해서 제공하기 때문에 참고도 가능합니다. 
   
  크레딧의 단위가 크다고 좋은 건 아니고, 어차피 해당과목의 수업일수나 시간은 한국과 비슷비슷합니다. 학점인정은 학교마다 다른데, 주로 많이 오는 SNU는 친구말로는 30크레딧을 들어도 보통 8~10학점정도 인정을 해준다고 하더군요. 저희학교는 학과별 자매결연이기때문에 보통 1과목(5크레딧)은 본교 1과목(3학점)으로..



신고

'예전잡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직장을 정하는 과정  (0) 2011.07.02
[스웨덴] 스웨덴 학제와 ECTS  (0) 2010.05.22
[스웨덴] 웁살라 대학교로~  (1) 2010.05.21
유용한 사이트 모음  (0) 2009.05.17
[새신자 메세지]The Way, The Truth, and The Life  (11) 2008.12.29
Tistory's Life  (0) 2008.12.29

ECTS, 교환학생, 스웨덴, 웁살라대학교

[스웨덴] 웁살라 대학교로~

2010.05.21 18:48

  한학기동안 스웨덴의 Uppsala University라는 곳으로 교환학생갑니다. 

웁살라 대학은??



 저는 Department of IT 학과로 소속되게 되는데, IT강국인 북유럽답게 저희과보다 훨씬 커리큘럼도 풍부하고 프로그램도 좋습니다. 필드에서는 "에릭슨"이라는 회사가 알려져있으며, 무엇보다 제2의 실리콘벨리라 할수 있는 세계최대무선통신기기 클러스터인 시스타사이언스파크가 존재합니다. 인접국가에 노키아를 비롯한 많은 IT회사가 있어서 명실공히 유럽의 IT허브라고 할수 있죠. 

  사실 그것보다 부러운것은...조세부담이 큰 스웨덴은 정책적으로 고등교육이 "공짜" 라는것...스웨덴 대학생들은 용돈도 저이자로 대출받는다고... 소도 모자라서 집팔아서 대학보내야 하는 우리의 현실에 비하면 정말 딴나라입니다. 칫. 그래도 저는 본교에 등록금을 다 내고 가야 하지만요 ㅠ 

  그밖에 완전한 민주주의 국가 1위, 사회복지제도 1위, 살기좋은 나라 1위, 정보화수준 1위(이상 2008년 기준) 등 각종 세계의 좋은 평가는 다 받고 있네요. 그것도 우리나라가 뒤쳐지는것들만 골라서...부럽습니다. 

신고

'예전잡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직장을 정하는 과정  (0) 2011.07.02
[스웨덴] 스웨덴 학제와 ECTS  (0) 2010.05.22
[스웨덴] 웁살라 대학교로~  (1) 2010.05.21
유용한 사이트 모음  (0) 2009.05.17
[새신자 메세지]The Way, The Truth, and The Life  (11) 2008.12.29
Tistory's Life  (0) 2008.12.29

교환학생, 스웨덴, 웁살라대학교

  1. Blog Icon
    이혜인

    안녕하세요!ㅎㅎ 검색해서 지나가다가 우연히 글을 보았어요 ㅎㅎ 저도 곧웁살라로교환학생가는데.. 아직 그곳에 계시려나요 ㅋㅋ 반갑습니당 ㅋㅋ

유용한 사이트 모음

2009.05.17 00:23

1. 역시 1등은 토렌트미

매주 토요일 무한도전 본방사수를 할수 없는 관계로 애용하는 사이트
토렌트 다운로드 사이트입니다.

그외 토렌트애용 사이트인 닥본사와 토렌트z

2. HolyBIble
성경의 모든 버전이 다 있는곳
검색 및 비교 대조하기 아주 좋습니다.



3. WinApi 
프로그래밍 책 단 한권 없어도 C와 C++를 초고수로 마스터할수 있음.
각종 레퍼런스 풍부.
코드구루 김상형씨의 홈페이지입니다. 하지만 서버는 졸 구림 ㅋ


4.. 아이콘 파인더
유명해서 모르시는 분 없을듯.
아직도 아이콘 찾아 구글링 하시나요? 여기가면 다 있습니다.


5. 포털사이트에 블로그 RSS 피드 신청하기
외부블로그를 포털이나 검색엔진에 등록시킬수 있습니다. 
사실 백날 rss보내봤자, 검색엔진에 뜨냐 안뜨냐가 더 결정적이죠 ㅡ,.ㅡ
업체마다 방법이 다른데, 국내 7대 포털의 등록방법을 포스팅해주신분이 있어 링크합니다.


6. 강컴닷컴
예스24 플래티넘 회원이지만 IT서적살 땐 비슷하거나 강컴이 더 쌀때도 있습니다.
국내최저 온라인 IT서점.


7. 트위터 맨션맵(twitter mention map)
요즘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트위터의 Mention Map을 가시화해서 보여주는 사이트입니다.
SNS Visualization의 극치라고 할수 있을듯.
자기 트위터 ID를 치면 됩니다. 그냥 다른 사람 ID를 쳐도 됩니다.
예를 들어, 오바마 대통령의 SNS관계망을 보고 싶다면 오바마 대통령의 트위터 아뒤를 치면 되겠죠.

8. URL 축소
역시 트위터 땜시 덩달아 유행하는 사이트.
긴 url을 short시켜주기땜에 트윗을 보낼때 유용하죠.


8. iPhone icon 만들어주는 곳
아이폰 앱 개발시 아이콘이 필요하죠.
기본적으로 57x57 픽셀의 PNG파일이 필요한데, 메인 이미지만 있으면
크기와 음영을 아이폰스타일로 만들어줍니다. 써봤는데 재밌네요

신고

'예전잡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직장을 정하는 과정  (0) 2011.07.02
[스웨덴] 스웨덴 학제와 ECTS  (0) 2010.05.22
[스웨덴] 웁살라 대학교로~  (1) 2010.05.21
유용한 사이트 모음  (0) 2009.05.17
[새신자 메세지]The Way, The Truth, and The Life  (11) 2008.12.29
Tistory's Life  (0) 2008.12.29

김상형, 닥본사, 아이콘파인더, 홀리바이블

[새신자 메세지]The Way, The Truth, and The Life

2008.12.29 23:01

메시지는 하용조 목사님이 일본 전도집회용으로 제작했던 '새신자를 위한 메시지' 설교입니다. 
영상은 학교 선배님인 성환이형께서 편집하셨는데, 설교의 가치를 더욱 빛나게 하는 사진들이 아주 인상적입니다.
저희 학교에서는 친구초청의 날 행사때 사용했는데, 놀라운 감동이 있었습니다.
교회나 선교단체에서 전도축제용으로 아주 좋을것 같습니다.
지금 다시봐도 감동적이네요.




신고

'예전잡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직장을 정하는 과정  (0) 2011.07.02
[스웨덴] 스웨덴 학제와 ECTS  (0) 2010.05.22
[스웨덴] 웁살라 대학교로~  (1) 2010.05.21
유용한 사이트 모음  (0) 2009.05.17
[새신자 메세지]The Way, The Truth, and The Life  (11) 2008.12.29
Tistory's Life  (0) 2008.12.29

러브소나타, 메시지, 새신자, 하용조

  1. Blog Icon

    비밀댓글입니다

  2. Blog Icon

    비밀댓글입니다

  3. 고맙습니다.

  4. Blog Icon

    비밀댓글입니다

  5. Blog Icon

    비밀댓글입니다

  6. 메일주소를 남겨주세요^^

  7. Blog Icon

    비밀댓글입니다

  8. Blog Icon

    비밀댓글입니다

  9. 보냈습니다^^

  10. Blog Icon

    비밀댓글입니다

  11. Blog Icon

    비밀댓글입니다

Tistory's Life

2008.12.29 22:18
드디어 티스토리에 블로그를 개설했다. 
전역하면 하기로 한것 중에 하나인데, 일단 무엇을 Target으로 할지 고민이다. 군대얘기를 할 수도 없고...
하나씩 배워나가는 수밖에...
신고

'예전잡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직장을 정하는 과정  (0) 2011.07.02
[스웨덴] 스웨덴 학제와 ECTS  (0) 2010.05.22
[스웨덴] 웁살라 대학교로~  (1) 2010.05.21
유용한 사이트 모음  (0) 2009.05.17
[새신자 메세지]The Way, The Truth, and The Life  (11) 2008.12.29
Tistory's Life  (0) 2008.12.29

Tistory